보건의료노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204취재요청서]가천대길병원조정보고대회.hwp


을의 반란가천대길병원지부

쟁의조정신청 보고 및 승리결의대회 개최

- 12/51730분에 가천대길병원 본관 로비에서

- 1218일 조정만료, 합의되지 않을 시 1219일 전면 총파업 돌입


- 인력충원을 통한 노동조건 개선 및 환자에게 질 높은 의료 제공! 노동존중 노사관계 정립!

합리적 임금 체계 마련 및 적정임금 보장! 비정규직 정규직화 및 고용안정! 인사제도 전면 쇄신!

전향적 입장 내놓아야 파국 막을 수 있어!


슈퍼 갑질에 대한 을들의 반란으로 지난 720일 보건의료노조에 가입한 가천대길병원지부가 지난 123일 조정신청을 하고 125일 가천대길병원 본관 로비에서 조정신청보고 및 승리결의대회를 개최합니다.

가천대길병원의 갑질은 노동조합이 설립되면서 그 실체들이 속속 드러났습니다. 출근 시간은 기록하는데 퇴근 시간을 기록할 수 없도록 하여 시간외수당을 지급 근거를 남기지 않게 출퇴근관리를 해 온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병동 간호사의 경우는 실제 사용할 수 있는 휴게시간을 부여하지 않았음에도 인수인계 등의 시간외근로를 인정하지 않고 있습니다. 이외에도 통상근무 시간을 벗어나 진행한 직무 또는 기타 교육도 시간외수당을 지급하지 않았습니다.

연차휴가 사용도 문제입니다. 휴가 사용을 강제하고 있지만, 실제 사용하려면 온갖 눈치를 다 줍니다. 이 때문에 어쩔 수 없이 근무를 하면 사용한 것으로 둔갑한다는 증언도 있습니다. 전기시설업무의 경우에는 실제 감시단속업무로 취급될 수 없는 상황이 상당합니다. 일부 관리자도 이를 인정하는 듯한 발언을 했지만, 현재까지 감시단속업무로 취급하여 불이익을 주고 있습니다. 공짜노동이 일상화되어 있는 것입니다.

고용의 질과 노동조건 역시 매우 낮습니다. 길병원 현장에서는 항상 인력이 부족하여 노동강도가 높다는 호소가 많습니다. 또한, 비정규직으로 고용된 기간제 노동자는 상시지속업무를 맡아 왔음에도 2년마다 잘려나갑니다. 그 자리는 또 신규로 채워집니다. 선임자는 자신의 업무 외에 신규 교육을 담당할 수밖에 없습니다. 자연스레 환자를 돌볼 수 있는 시간을 뺏기는 것입니다. 당연히 환자에게 피해가 전가될 수밖에 없습니다.

모성보호도 문제가 많습니다. 육아기 단축 근로, 다른 병원 사업장에서도 시행되고 교대근무자에 대한 임신 12주 내 36주 이후 임신부 근로시간 단축은 단지 그림의 떡입니다. 성인지적 성희롱 대응에도 문제가 있습니다. 성희롱신고센터 담당자의 과거 행태 논란이 이를 말해 주고 있습니다.

최근 가천대길병원은 소위 유령간호사를 등재하여 건강보험 수가 부당청구 등의 혐의로 보건복지부에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또한, 2013년 연구중심 병원 선정 과정에서 35천여만 원의 뇌물을 보건복지부 고위 관리에게 건넨 혐의도 있습니다. 현재 해당 복지부 관계자는 1심에서 징역 8년의 중형을 선고받기도 했습니다. 또한, 국정농단 주범 가운데 한 명으로 지목되고 있는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에게도 3억 원의 뇌물을 건넸다는 혐의가 있어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는 보도도 있었습니다. 모두 부정부패가 심각했음을 말하는 것입니다. 여기에 병원내 각종 편의시설은 설립자와 혈연관계자에게 온갖 특혜를 주고 있다는 말도 들려옵니다. 결국, 직원들은 높은 노동강도에 시달리는 가운데 부당청구를 일삼으며 친인척에게는 각종 특혜를 주고 검은돈을 만들어 온갖 부정부패를 일삼아 온 것입니다.

부당노동행위 역시 지속적으로 진행되었습니다. 설립 초기 노동조합 핵심 간부를 미행하기도 하였으며, 근무 중에는 아예 관리자를 붙여 감시하기도 했습니다. 인권탄압을 서슴없이 저지를 것입니다. 또한, 노동조합 가입 권유 권유 활동을 위압적으로 방해하기도 했습니다. 쟁의조정 신청을 앞둔 최근에는 승진을 조건으로 노조탈퇴 또는 기업노조 가입 권유를 하거나 파업 참가 여부를 물으며 위화감을 조성하기도 한다는 이야기도 들리고 있습니다. 고용노동부의 철저한 행정지도가 필요한 대목입니다.

125일 현재 가천대길병원의 조합원은 1,332명에 이릅니다. 지난 720일 불과 30여 명의 조합원이 온갖 부당노동행위 속에서도 괄목하게 증가한 것은 가천대길병원의 노동조건, 각종 부정부패에 조합원들이 분노하고 있음을 여실히 보여주는 대목입니다. 조합원들의 분노를 보면 1218일까지 진행되는 조정을 통하여 원만한 합의에 이르지 못할 시 전면파업은 불가피합니다.

지난 4개월여 노동조합은 병원측과 교섭을 진행했습니다. 그러나 인력충원을 통한 노동조건 개선 및 환자에게 질 높은 의료 제공 노동존중 노사관계 정립 비정규직 정규직화 및 고용안정 인사제도 전면 쇄신 합리적 임금 체계 마련 및 적정임금 보장 등 핵심 쟁점에 대하여 합의에 이르지 못하고 있습니다.

이처럼 쟁점 사항 어느 것에도 합의에 이르지 못한 것은 사용자의 불성실한 교섭 태도 때문입니다. 우선 최고 책임자인 병원장은 1차 교섭에만 참석하고 전혀 교섭에 응하지 않고 있습니다. 또한, 이미 기업노조와 맺어진 단체협약도 합의를 거부하고 있습니다.

쟁의조정은 연장되지 않는 한 1218일 만료됩니다. 이때까지 원만한 합의에 이르지 못한다면 가천대길병원의 파업은 불가피합니다. 파국은 막을 수 있습니다. 앞에서 밝힌 노동조합의 핵심 요구에 대해서 성실히 응답하는 것이 그 답입니다.

성실한 교섭을 통한 원만한 합의를 촉구하기 위해 노동조합은 125일 수요일 1730분에 병원 본관 로비에서 쟁의조정신청 보고 및 승리결의대회를 개최합니다. 노동조합은 조정신청보고대회를 통해 그동안의 교섭 경과보고 및 향후 투쟁 일정에 대해 밝힐 것입니다. 또한, 1,350여 조합원이 승리에 대한 결의를 하나로 모으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보건의료노조 가천대길병원지부의 [2018 쟁의조정신청 보고 및 승리결의대회]에 많은 취재와 보도 부탁드립니다. 이날 결의대회의 주요 프로그램은 아래와 같습니다.

 

- 아래 -


 

가천대길병원지부


2018 쟁의조정신청 보고 및 승리결의대회

 

일시장소 : 2018125() 17:30, 가천대길병원 본관 로비


프로그램

구분

시 간

내용

앞풀이

17:20 ~ 17:30

앞풀이(사전행사)

- 구호 배우기

본대회

(사회 ; 정영민 사무장)

17:30 ~ 17:35

개회선언 및 민중의례

17:35 ~ 17:40

대회사(강수진지부장)

17:40 ~ 17:45

격려사(박민숙 부위원장)

17:45 ~ 17:50

연대사(이인화 민주노총 인천본부 본부장)

17:50 ~ 17:53

내빈 소개

17:53 ~ 17:56

교섭경과보고

17:56 ~ 18:10

현장공연 :

18:10 ~ 18:20

보건의료노조 참가 지부 소개

18:20 ~ 18:40

문화공연 : 임정득 가수

18:40 ~ 18:45

투쟁 계획 발표

18:45 ~ 18:55

결의문 낭독

18:55 ~ 19:00

마무리 노래(파업가)

 

2018124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867 <성명서>영리병원 도입정책 자체를 폐기하라! (110816) file 본조 2011.08.16 2425
2866 홍준표 후보가 도지사가 되어서는 안되는 10가지 이유 file 선전국 2014.05.22 1546
2865 타임오프 시행 관련 성명서 file 참나무 2010.07.01 4146
2864 취재요청서]진주의료원 정상화를 위한 보건의료노조 광역별 릴레이 집중투쟁 file 교선실장 2013.06.25 1324
2863 취재요청서] 진주의료원 정상화 토론회 결과 file 교선실장 2013.05.14 1242
2862 취재요청서] 보건의료노조, 1/21일(월) 11:00 인수위 앞 기자회견 및 의견서 전달 file 참나무 2013.01.20 2489
2861 취재요청서] 보건의료노조 보건복지부 앞 규탄 결의대회 file 교선실장 2013.08.26 1383
2860 취재요청서] 보건의료노조 26일부터 산별노조 창립 20주년 기념 행사 진행 file 선전실장 2018.02.23 1699
2859 취재요청서] 보건의료노동자 대행진 진행(6/27, 13:30 서울역 광장→세종로 공원) file 선전홍보실장 2018.06.26 725
2858 취재요청서] 간호사 노동환경 점검과 대안마련을 위한 국회토론회 file 정책국장 2016.09.05 845
2857 취재요청서] 7/21(월) 보건의료노조 총파업 돌입 기자회견 file 교육선전실장 2014.07.20 1327
2856 취재요청서] 3월 23일 지방의료원 노사공동포럼 개최 (2017. 3.17) file 정책실장 2017.03.17 514
2855 취재요청서] 3월 23일 지방의료원 노사공동포럼 –장소 변경 (2017. 3. 21.) file 정책실장 2017.03.21 594
2854 취재요청] 보건의료노조 기자 간담회 참석 요청(1/20, 16:30) file 교선실장 2014.01.17 1495
2853 천주교 인천교구의 자성과 국제성모병원, 인천성모병원의 정상화를 위한 인천시민대책위원회 발족 기자회견문 file 선전부장 2015.07.15 1777
2852 진주의료원 휴폐업 철회를 위한 임시대의원대회 특별결의문 file 교선실장 2013.04.15 1177
2851 진주의료원 정상화를 위한 2차 특별교섭 결과(0426) file 참나무 2013.04.26 1263
2850 지방공사의료원을 팔아넘기려는 민영화·민간위탁 계획 중단하고 돈벌이병원 만드려는 잘못된 구조조정 방침을 전면 철회하라! 선전국 2001.06.01 1646
2849 주 5일제 관련 고소장 내용 file 교선실 2005.07.04 1393
2848 전남대병원지부 총파업 6일차, 화순전남대병원 규탄 투쟁 전개 file 선전홍보실장 2018.09.17 75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4 Next
/ 144

서비스 링크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