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노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1_7i3Ud018svcwhocn6n1jcsj_ignwum.jpg


<보건의료분야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노사정 공동선언식>823일 오후 3, 서울 백범기념관에서 뜨거운 열기 속에 성황리에 개최됐다.

행사에는 보건의료노조 유지현 위원장과 임원, 현장간부를 비롯하여 이용섭 일자리위원회 부위원장,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박춘란 교육부 차관, 반장식 청와대 일자리수석비서관 등 정부 관계자와 대한병원협회·사립대학교의료원장협의회(회장 임영진 경희대의료원장국립대병원협의회(회장 윤택림 전남대병원장전국지방의료원 연합회(회장 김진호 홍성의료원장민간중소병원·특수목적 공공병원 대표 등 노사정 관계자 400여명이 참석했다.

 

IMG_4248.JPG

5.jpg


노사정 대표는 양질의 의료서비스 제공 등을 위해 보건의료분야 인력확충이 절실하다는 것에 공감하고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해 힘모아 갈 것을 국민 앞에 선언했다. 이어 보건의료분야 일자리특별위원회에서 논의될 10대 과제도 발표했다. 10대 논의과제에는 보건의료분야 좋은 일자리 창출을 우한 목표와 방향, 추진방안이 망라되어 있어 보건의료노조의 특위 참여를 통해 획기적인 방안들이 마련될 수 있다.

    

IMG_4300.JPG


1.jpg


5.jpg

유지현 위원장이 노사정 공동선언문에 서명을 하고 있다@보건의료노조


유지현 보건의료노조 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암투병 중이지만 여러분의 기도와 응원으로 이 자리에 서게 되었다. 오늘은 새정부 출범 후 산업별 최초의 노사정 3자 공동선언이라는 뜻 깊고 역사적인 자리이다. 이제 노사정 3자가 머리를 맞대고 보건의료분야 좋은 일자리 마련이라는 국민들의 명령에 보답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노사정 3자가 함께 다루어 나갈 10대 논의과제에 보건의료분야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목표와 방향, 추진방안들이 망라되어 있다앞으로 보건의료특위가 구성되어 본격적인 논의가 시작되면 보건의료분야에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획기적인 방안들이 마련될 것이라 확신한다. 이런 점에서 오늘 노사정 공동선언은 임신순번제, 사직순번제에 내몰리는 보건의료노동자들에게 건강하고 행복한 일터를 약속하는 희망선언이고 의료기관들에게는 치열한 경쟁체계와 인력수급난 해결을 약속하는 미래선언이다. 오늘 이 선언을 바탕으로 노사는 일자리 창출 대타협 교섭 타결을, 정부는 정책적·법적·재정적 뒷바침을, 국회는 보건의료인력지원특별법 제정을 통해 실질적 인 후속조치를 이어가야 한다. 이를 통해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노사정 대타협의 성공모델을, 사회적 대화의 모범모델을 꼭 만들어 가자 고 말해 쾌유를 비는 가장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

 


6.jpg
5.jpg

4.jpg


6.jpg


4.jpg

IMG_3807.JPG


이용섭 일자리위원회 부위원장은 개회사를 통해 일자리위원회 출범 100일이 되는 오늘,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최초의 노사정 공동선언문을 보건의료분야에서 발표하게 된 것을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 보건의료분야는 고용유발계수가 매우 높아 일자리 창출 여력이 많을 뿐만 아니라 국민의 건강 및 생명과 직결되어 있는 대국민 의료서비스 분야라 그 의미가 더욱 크다. 정부는 일자리위원회 내에 보건의료분야 특별위원회를 설치하여 간호인력 수급종합대책, 간호간병 통합서비스 확대, 보건산업 육성 등 제안된 10대 과제를 심도 있게 검토해 나갈 것이다. 오늘 보건의료 분야의 노사정 공동선언이 다른 산업분야에도 확산되어 좋은 일자리 창출을 선도하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정부 역시 앞으로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IMG_4048.JPG

 

행사에 참석한 박능후 복지부장관은 오늘은 문재인 정부 출범 후 노사정이 상호협력을 약속하는 최초의 공동선언 사례이다. 보건의료분야는 국민의 생명과 건강을 책임지는 그 어떤 분야보다 관련자들의 상호이해가 필요하다. 또다른 한편 복잡한 이해관계가 얽혀있다는 점에서 정책에 대한 합의가 쉽지 않다. 오늘의 공동선언은 노사정의 핵심 가치가 사람에 있다는 것에 합의하고 좋은 일자리창출과 종사자들의 처우 개선을 위해 서로 양보하고 함께 한다는 의미에서 오늘의 행사가 단순한 이벤트성에 그치지 않고 실질적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기울여야 할 것이다. 오늘 제출된 10대 논의과제는 일자리 창출 뿐만 아니라 보건의료 발전을 위한 중요한 정책들이다. 이 과제들이 앞으로 설치될 보건의료분야 특별위원회에서 심층적으로 논의되어 국민들에게 질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공공성 강화에 기여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 정부도 노사간 협업과 공동선언 이행을 위해 법적, 제도적 지원 강화에 노력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IMG_4088.JPG

3.jpg


photo_2017-08-23_17-00-39.jpg

IMG_4160.JPG


병원계 대표로 홍정용 병원협회장, 임영진 사립대의료원장 협의회장(경희대학교 의료원장), 윤택림 국립대병원 협의회장(전남대학교 병원장), 안명옥 국립중앙의료원장의 발언이 이어졌으며, 반창식 청와대 일자리수석비서관과 박춘란 교육부 차관의 발언이 있었다.

 

장신철 일자리위원회 부단장은 오늘 노사정 공동선언은 지난 6월부터 노--TF를 구성하여 7차례 회의를 거쳐 합의에 이르게 되었다“9월 보건의료 특별위원회 운영을 통해오늘 제안된 10대 과제를 논의하게 될 것이며 보건의료분야 50만개 일자리를 창출하게 될 것이라고 경과보고 및 특위 운영계획을 발표했다.

 

마지막 순서로 노사정 한미정 보건의료노조 사무처장, 박용주 병원협회 부회장, 강도태 보건복지부 보거의료정책관의 [노사정 공동선언문] 낭독과 노동계, 병원계, 정부 대표의 노사정 공동선언 서명식, 기념 사진촬영 및 퍼포먼스가 진행되었다.

 

보건의료노조는 <보건의료분야 좋은 일자리 만들기>를 위해 이날 노사정 공동선언을 시작으로 95일 산별 집단 조정신청, 921일 산별총파업 투쟁을 벌여 나가고, 10월에는 산별현장교섭 타결의 성과를 모아 <보건의료분야 일자리창출 보고대회>를 계획하고 있다.

 

한편, 828일 오후 3, 인력법 제정을 위한 국회 공청회가 예정되어 있다.


서울.jpg

1.jpg

3.jpg

2.jpg


4.jpg
5.jpg
6.jpg

유지현 위원장과의 기념사진 @보건의료노조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05 9/20 파업전야제 전국 곳곳에서 열려 file 선전국장 2017.09.20 2613
2404 <보건의료산업 감정노동 실태 분석- 위기에 처한 보건의료산업 감정노동, 그 대안은?> 국회토론회 개최 file 선전국장 2017.09.19 2241
2403 경희의료원과 서울시동부병원, ‘비정규직 없는 병원 만들기’ 합의 file 교선실장 2017.09.19 2462
2402 한국군 베트남 민간인학살 50주기 시민 모금 '만만만' 캠페인 참여 file 선전부장 2017.09.19 2895
2401 보건의료노조, 2017년 하반기 신규지부 간부교육 진행 file 교선실장 2017.09.18 2225
2400 9/16 ILO 핵심협약 즉각 비준! 노동법 전면개정! 민주노총 결의대회 및 사드 반대! '제5차 소성리 범국민 평화행동' 개최 file 선전국장 2017.09.17 2044
2399 언론노조 MBC, KBS본부 파업 적극 연대! '파업지지 인증샷' '지지방문' 이어져 file 선전부장 2017.09.15 13005
2398 이화의료원지부, 2017 임단협 투쟁 결의대회 개최 file 선전부장 2017.09.13 2561
2397 보건의료노조, MBC 파업현장과 공무원노조 단식농성장 지지방문 file 선전부장 2017.09.12 1903
2396 공공기관 노정교섭 정책협의 방안 마련을 위한 정책 토론회 개최 file 선전부장 2017.09.12 1956
2395 “공공기관 노동자와 함께하는 사회적 연대” 재단법인 공공상생연대기금 설립추진 토론회 개최 file 선전국장 2017.09.11 2250
2394 침례병원 사태 해결 방안 모색하는 전문가 토론회 열려 "의료공공성 확대 위해 공공병원으로 거듭나야" file 선전부장 2017.09.08 2600
2393 은평구정신건강복지센터 정신보건노동자 고용보장 촉구 기자회견 개최 file 선전부장 2017.09.07 2085
2392 보건의료노조 100개 사업장 집단 조정신청! 지부별 중식 보고대회 열어 file 선전부장 2017.09.05 2279
2391 보건의료노조 주관, 제1298차 일본군성노예제 문제해결 정기 수요시위 열려 file 선전부장 2017.08.30 2564
2390 공공의료기관 올바른 비정규직 정규직화 촉구 기자회견 "공공의료기관 100% 정규직화" file 선전부장 2017.08.30 2120
2389 보건의료인력지원특별법 국회 공청회 개최 file 선전부장 2017.08.28 2133
»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보건의료분야 노사정 공동선언식 성황리 개최 file 선전부장 2017.08.23 2579
2387 침례병원 파산 40일...추석 전까지 공공병원 설립 방안 내 놓아야 file 선전국장 2017.08.22 2399
2386 2017년 2차 임시대의원대회 개최, ‘9월 5일 동시 조정신청’결의 file 선전부장 2017.08.16 2468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 134 Next
/ 134

서비스 링크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