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노조

조회 수 377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24일(수) 진주의료원지키기 범국민대책위원회는 청와대 앞 청운동주민센터 앞에서 "진주의료원 정상화에 이제 박근혜 대통령이 나서야 한다"고 주장하는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박석운 대표는 이른바 '23일 합의안'에 대해 "합의정신에 기초해 진주의료원을 지키는 것에 나아가 공공의료에 대한 담론이 재생산 돼야 할 시점이다. 양질의 의료서비스가 공공의료기관을 통해 공급될 수 있어야 한다는 것이다."라고 전했다.

 

유지현 보건의료노조 위원장은 23일 홍준표 지사가 발표한 '경남지역 무상의료 방안'에 대해 "한 지역의 도지사가 자기 지역에서 무상의료 하겠다 말하는 것은 역으로 중앙정부의 공공의료 정책이 무지하다는 것을 반증하는 셈이다. 박근혜 정부가 지방의료원 및 공공의료기관에 대한 정책을 바로 세워야 할 시점, 공공병원 육성,발전이라는 공약을 시행해야 할 때다"라고 말했다. 나아가 현재 강제 퇴원 조치돼 방치돼 있는 환자들과 진주의료원에 남은 9명의 환자들에 대해 정상적인 진료가 이뤄질 수 있도록 보건복지부의 적극적 역할을 촉구하며 나아가 진주의료원 정상화를 위한 사회적 대화 테이블을 구성해야 한다고 전했다.

 

한편 이 날 기자회견에서는 홍준표 지사의 '서민의료정책'이 진주의료원 폐업을 위한 꼼수에 불과하다는 지적도 제기 됐다. 무상의료운동본부 김재현 사무국장은 "홍준표 지사는 '무상의료'라는 단어를 선정적으로 사용하지만 실상은 아무것도 없다. 준비없이 무상의료라는 단어를 사용하고, 나아가 공공병원을 가난한 사람만 이용하는 병원이라는 낙인을 찍으려는 것이다."고 비판했으며 빈곤사회연대는 "홍 지사가 혜민서라는 단어를 사용하던데, 지금은 조선시대도 아니고, 홍 지사가 조선시대 왕도 아니다. 원래 공공의료의 의미는 가난한 사람들만 이용하는 것이 아니라 지역에 사는 모든 주민이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돈 걱정 없이 제공받을 수 있는 것을 뜻한다. 진짜 가난한 사람을 위한다면 진주의료원 폐업 결정 철회가 답이다. 그래야 홍 지사의 진정성을 인정받을 수 있을 것이다" 라고 전했다.

P1140021.JPG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85 진주의료원 지키기 희망 걷기대회 file KANGyb(교선실장) 2013.03.24 4481
2484 진주의료원 지키기 보건복지부 앞 농성투쟁 1일차 file 선전국 2013.07.06 4752
2483 진주의료원 지키기 범국민 촛불문화제 file 선전국 2013.04.16 4341
2482 진주의료원 지키기 농성투쟁 6일차 file 선전국 2013.07.10 5123
2481 진주의료원 지키기 농성투쟁 5일차 file 선전국 2013.07.09 5254
2480 진주의료원 지키기 농성투쟁 3-4일차 file 선전국 2013.07.09 4304
2479 진주의료원 지키기 공공의료 강화 범국민 대책위 결성 file 선전국 2013.04.12 4330
2478 진주의료원 지키기 각 지역본부별 기자회견 및 릴레이 1인시위 이어져 file 선전국 2013.06.20 4881
2477 진주의료원 주민투표 서명에 참여한 도민을 상대로 한 강압적 수사를 중단하라! file 선전국장 2015.11.03 3806
2476 진주의료원 조합원, <지역봉사단> 발대식 가져 file 선전국 2013.05.03 4140
2475 진주의료원 조합원 영화 '감기' 시사회 개최, 패러디 포스터 제작 file 선전국 2013.08.22 13019
2474 진주의료원 조합원 단식 21일째 file 교선실장 2013.04.16 4375
2473 진주의료원 조합원 긴급 기자회견 개최 file 선전국 2013.06.12 4154
2472 진주의료원 정상화와 공공의료 강화 노사공동선언 file 선전국 2013.07.12 4379
2471 진주의료원 정상화를 촉구하는 14개국 노조 공동성명서 file 선전국 2013.07.12 8302
» 진주의료원 정상화, 이제 대통령이 나서라 file 선전국 2013.04.24 3775
2469 진주의료원 정상화, 공공의료 강화 위한 보건의료노조 농성 돌입 file 선전국 2013.07.05 4396
2468 진주의료원 정상화*공공의료 강화 각계각층 선언대회 file 선전국 2013.07.11 7287
2467 진주의료원 정상화 해법 모색과 지방의료원 활성화 대책 및 공공의료 시스템 재정립 방안 국회토론회 file 선전국 2013.05.16 4605
2466 진주의료원 정상화 촉구 청와대앞 1인시위 이어져 file 선전국 2013.06.28 5842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34 Next
/ 134

서비스 링크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